본문 바로가기

Travel/맛집에 가다

연안식당 간석점에서 꼬막비빔밥을 먹다

오늘 점심도 사먹기로 결정

전날 카카오맵 어플로 주변 맛집을 검색해서

나온 전통육계장 집에 갔지만 실패

 

밥을 먹고 집으로 오는 길에 보인

연안식당

 

차라리 꼬막 비빔밥이나 먹을껄

어머님과 후회를....

 

다음 날 바로 먹었다

 

 

 

인테리어도 바다느낌

무엇보다 깔끔하다

 

 

 

점심시간이 살짝 지나

손님은 없고 직원분들께서 식사 중이셨다

 

 

 

꼬막비빔밥을 주문을 하니

청양고추를 100%, 50% 0%

얼마나 넣을지 여쭤보신다

 

 

 

매운 걸 좋아하기도 하고

참맛을 느껴보기 위해 다 넣어달라 했다

 

밥 따로 꼬막 따로 주신다

기호에 맞게 넣어 먹으면 된다

 

 

 

 

비비면서 군침이🤤🤤

 

맵긴 했지만, 맛있게 매웠다

이 추운 날 땀 흘리면서 먹었다 ㅋㅋ

 

벌교 꼬막만 사용 한단다

갑자기 태백산맥 소설이 생각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