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Writing/일기

소고기무한리필 집을 갔다.... 근데

오늘은 오랜만에 친구랑 저녁을 먹기로 하였다

책을 산다는 나를 따라온다고 하여

책방 근처에 있는 소고기 무한 리필점을 찾았다

 

이 사진만 봐도 아는 사람은 어디인지 아실 거다

다섯부위를 주고 다 먹으면 특정 부위를 지목하여

리필받을 수 있다

1인당 19.900원

우리는 한판을 먹고 2번 리필받았다

 

웬만하면 맛집 카테고리에 올리고 싶지만

리필용 고기는 오래되었거나 안 좋은 고기를 주는 듯하다

거기서 모든 게 부정적으로 보이기 시작하였다

 

소고기가 무한리필이라는 점에서

어느 정도 예상은 하였지만, 도가 지나쳤다

고기에서 양말냄새가 난다

꼬랑내가 난다

 

우연히 안 좋은 게 걸린 건가 싶기도 하고

돈이 아까워 한번 더 시켜 보기로 하였다

 

이번에는 덜 하긴 하지만

확실히 리필용은 안 좋은 고기를 쓰는 듯하다

 

또 처음에는 샐러드바를 이용하시려면

추가 요금을 내야 한다고 하시더니

고기를 먹다 샐러드바를 둘려 봤다

친구에게 상추를 먹겠냐고 물어보는데

 

인상을 쓰면서 [인상은 원래 그런 거 같다]

시비 거는 투로  샐러드바를 이용하시던 안 하시던

샐러드바 추가 요금은 받습니다라고 하신다

 

뭔 소리지 싶으면서도

천 원 밖에 안 하고 폭염이라

더워 죽겠는데  따져 묻기도 싫었다

오랜만에 만난 친구와 안 좋은 기억 남기기 싫었다

 

그럼 그냥 먹자. 상주와 쌈장, 버섯, 고추 , 마늘을

가져와 먹었다

 

먹는 와중에도 주인은 계속 알바생에게 너무 막하는 거 같았다

인상을 쓰면서 이거 해라 저거 해라

 

다시는 안 온다는 말을

친구와 한 10번은 한 거 같다

 

체인점 같은데

장사 그렇게 하지 마세요

열심히 하시는 다른 사장님까지

욕 먹이는 일입니다

 

가게 이름과 지도는 안 남기겠다

맛집이라는 표현을 쓸 수가 없다

 

 

'Writing > 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코맥 그라인더 구매기  (11) 2019.07.10
날씨가 무섭다  (8) 2019.07.08
소고기무한리필 집을 갔다.... 근데  (23) 2019.07.06
감사합니다  (18) 2019.06.21
300곡 무료듣기가 사라져 버렸다.. 어디서 노래를 듣지???  (20) 2019.05.24
스승의 날... 어릴 적 추억  (13) 2019.05.15
  • 이러다 이 고깃집 금방 문닫겟는데요.
    게다가 알바생도 모두 잠재고객이고 영업활동도 할터인데
    빨리 망하는 법을 잘 알고 실천하고 있군요.

  • 저 가게 오래 못 가겠네요.
    고기뷔페에서 고기질이 막 좋을 거라고는 기대 안 하지만, 샐러드바를 이용하든 안 하든 추가금액 내야한다는 건 참...
    무한리필 집에서 샐러드바는 왠만하면 다 포함 아닌가요?
    음료 추가 비용을 따로 받는 경우는 있어도요.

    • 체인점이라 모든 곳에서 그리 할거 같은데.... 너무 웃기더라고요. 그럼 공짜라는 기분이라도 들게 고기값에 포함을 시키던가요 ㅡㅡ 영수증을 보니 따로 받았더라고요

  • 장사를 왜 그렇게 할까요? ㅡ ㅡ 안타깝네요 친절하고 맛있으면 자연스럽게 사람들이 계속 찾게될텐데... 먹으면서도 기분 안좋았겠어요

    • 음식 장사는 본인이 먹는다 가족이 먹는다 그 생각으로 영업을 해야 하는데... 너무 돈 주고 먹으면서 혼나는 기분이었습니다

  • 리필 고기에 양말냄새가 난다니 ㅠㅠ 이런
    비양심적으로 운영을 하는곳이군요? 소중한 후기글 잘 봤습니다. 걸러야겟네요

  • 오래 장사하기는 힘들것 같은곳이로군요..ㅋ

  • 잘나가시는 블로거 분이 샤부 무한리필집 썰을 장황하게 푸셔서 제가 한마디 썼더니 절 바로 댓글 못달게 해 놓으시더라구요. 어느정도 필력 되시는 분들은 맛집리뷰 할때 정말 냉정하게 판단을 하셔야 할듯 합니다. 누구나 맛있다고 추천을 하죠. 그런데 정확하게 분석된 리뷰 없습니다. 소고기가 무한 리필....일단 우리나라에서 이게 가능한건지...그런 이야기가 필요 하죠....블로거들의 의무 입니다. 오늘 글 잘보고 한마디 남깁니다. 미국에 저녁메뉴에는 스테이크 무한리필 하던 집이 있었는데....망했습니다. 미국같이 소고기 싼나라도 망하데요. 무한리필 하면요....

    무한 리필집 이런거는 없어져야 하는 적폐 입니다. 차라리 가격을 낮추는게 더 제대로 된 가게겠지요. 그런데 저집 혼자 가면 안팔거 같은데요? ㅎㅎ

    • 저도 어느 정도는 좋지 않은 고기로 주겠지 그 생각은 했습니다... 근데 한사람당 19800이면 2사람에 39.600원이라는 얘긴데.. 저희는 다음 날 운전해야 해서 술은 안먹어서 그렇지.... 보통 밥과 술까지 먹는다면.... 그렇게 싼 편도 아닌거 같아요.. 고기만 먹었는데 한판 먹으니 배가 어느정도 차더라고요

      인터넷 주문으로 미국산 소고기 부채살 3kg가 5만원 정도 하는거 보면

  • 아이고야 기억에서 지우고 싶은 식당이에요

  • 싼게 비지떡이라는것을 이럴때 두고 하는 말같습니다.
    즐거운 휴일 보내세요.

  • 쓰레기 업체 진짜 많아요
    저는 그런집은 올리지도 않아요.
    잘보고 꾹꾹 남기고 갑니다.

  • 고기 품질도 떨어지는데 불친절하기 까지 하다니..
    소고기 무한리플집 이미지를 추락시키는 고기집이네요..
    고기에서 양말 냄새가 났다니 기간이 지난 고기를 사용하지 않았나..? 싶네요

  • 고기는 그냥 제가격 주고 먹어야죠 ^^
    친구하고라면 삼겹살에 소주 한잔이면 족하니...,
    체인점들도 문제고 알바들에게 막하는 곳은 경험상 얼마가지 않더라구요.
    망해랏~~!!

    • 넴 꼭 무한고기집 갔다 오면 후회하고 이젠 그냥 제값주고 먹어야지 결심하면서도 친구랑 약속을 하다보면 꼭 무한고기집으로 ㅋㅋ

  • 무한리필은 평소에도 비싸다고 생각하는 음식은 먹으면 안되는거 같아요.
    사람이 많이 모이는 자리라 밥값이 걱정될때만 가요. 돼지갈비집으로요! ㅋㅋㅋ